정치

정치

HOME > 정치

문재인 대통령 "스타트업 선도국 핀란드 변화, 한국에 큰 공감"

작성일 : 2019-06-11 23:33



"핀란드는 노키아의 위기를 기회로 삼아 부활했다. 노키아의 빈자리를 혁신이 메우고 수많은 스타트업들이 채우고 있다. 핀란드의 변화는 대기업 중심 경제구조에 있었던 한국에도 큰 공감을 준다."

핀란드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1일(현지시간) 헬싱키의 파시토르니 회관에서 열린 한·핀란드 스타트업 서밋에 참석해 이같이 언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이제 핀란드의 대학생이 창업한 스타트업이 인공위성 개발에 성공하는 단계까지 왔다"며 "한국 정부도 혁신 창업 국가를 지향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핀란드를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나라', '세계에서 가장 높은 수준의 인적자본을 갖춘 나라', '인구수 대비 스타트업 수가 가장 많은 나라',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나라'로 지칭하며 "핀란드가 스타트업 선도국가가 된 것은 혁신의 힘이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스타트업 생태계 구축과 4차 산업혁명 공동대응, 창의적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 협력 등 한국과 핀란드가 함께 나아가야 할 스타트업·경제 협력 방향을 제시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한반도 평화를 통해 유라시아 대륙, 북유럽까지 교류·협력하고자 한다"며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가 이뤄지면 양국 경제 협력도 무궁무진해질 것이며, 경제인들에게도 더 많은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손은 차갑게, 가슴은 따뜻하게'라는 핀란드 속담이 있다"며 "한국은 핀란드에서 배우고, 핀란드와 함께 혁신·포용을 이루고자 한다. 한국이 가진 평화·공동번영의 꿈에도 핀란드가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