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

HOME > 정치

박원순 시장, 장궈칭 中 톈진시장과 디지털 경제... 스마트시티 등 협력 논의

작성일 : 2019-11-12 16:25 작성자 : 김정대 (jigadabi@daum.net)



박원순 서울시장은 11일 오전 11시 30분 시장실(6층)에서 서울시와 10년 우정을 나누고 있는 우호도시인 텐진시의 장궈칭(張國淸) 시장과  만나 4차 산업혁명시대의 디지털 경제, 스마트 시티, 그리고 대기질   문제까지 양 도시의 교류 협력 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장 시장은 중국 베이팡(北方)공업공사, 중국병기공업그룹 등 방위산업체를 거쳐 관료로 입성한 중국의 대표 기술 관료다. 한국의 ‘586세대’에 해당하는 류링허우 세대의 선두주자로도 꼽힌다. 한국기업과의 경제교류 및 서울시와의 우호교류 강화를 위해 2박 3일 일정으로  방한했다.  

톈진시는 중국 4대 직할시이자 베이징시와 함께 중국 북부를 대표하는 경제 도시다. 최근에는 중국정부가 역점을 두어 추진 중인 초거대도시(megalopolis) 육성 계획인 ‘징진지(京津畿) 일체화 프로젝트’에 베이징시, 허베이성과 함께 포함돼 그 영향력을 키워가고 있다. 


박 시장은 톈진시의 경제성장을 견인할 5대 전략적 신흥 산업 중 하나가 ICT와 빅데이터인 만큼, 서울의 방대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서울형 스마트시티 플랫폼인 '디지털 시민시장실'을 장 시장에게 직접 소개했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