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

HOME > 정치

인천시, 중국 산둥성의 핵심도시 칭다오시... 경제 관광 문화 등 협약 체결

작성일 : 2019-12-09 17:01 작성자 : 김명집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지난 6일 박준하 행정부시장이 중국 산둥성의 핵심도시인 칭다오시 주페이지(朱培吉) 부시장을 접견하고, 경제·관광·문화 등의 분야에 대한 우호교류협력 강화 업무협약(MOU) 체결 및 양 도시의 발전방안에 대하여 논의했다고 밝혔다.


칭다오시는 산둥성의 가장 큰 공업도시로서 방직·기계·자동차·화공·맥주 등의 산업이 발달하였고 큰 경제규모와 더불어 5년 평균 8% 이상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도시로, 주페이지 부시장은 양 도시의 경제·관광·항만물류·인문교류 활성화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우호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인천시를 방문했다.


오늘 우호협력 강화 업무협약(MOU)는 지난 5월 멍판리(孟凡利) 칭다오 시장 방인시 협의 내용에 대한 후속 조치로, 향후 공무원 상호 파견 등 칭다오시와의 더욱 폭넓고 깊이 있는 교류활동이 이루어 질 전망이다.


인천시 박준하 행정부시장은 “오늘 협약으로 두 도시의 강점인 항만 물류를 비롯하여 관광, 문화예술 등 인문교류로 분야를 확대하여 더 큰 협력과 상생발전을 이끄는 기폭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