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

HOME > 정치

박영선 장관, 동대문시장 착한 임대인에 감사... 관광특구 시장 임대인들과 차담회

점포 임대료 인하에 감사를 표하고 애로사항 청취... 정부 지원 등 착한 임대인 운동 기대

작성일 : 2020-03-03 15:09 작성자 : 김명집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일 서울 중구 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 내 테크노상가를 찾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점포 임대료(10~25%)를 인하한 착한 임대인들과 차담회를 가졌다.

 
이날 차담회에는 박 장관을 비롯해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과 임대인 대표, 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 협의회장 등이 참석했다.

 
차담회는 점포 임대료를 낮춰 준 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 임대인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아울러 애로사항 청취와 상권의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박 장관은 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의 임대인들은 과거 메르스와 사드 사태 때에도 점포 임대료를 동결해 상인들의 고통을 분담해 준 것으로 알고 있다.


이번에도“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내 4개 시장·상가에서 임대인 261분이 약 470개 점포의 임대료를 인하해 주셨다. 상인들에게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특히 테크노상가의 경우 임대료 인하를 받지 못하는 일부 상인을 위해 임대료를 인하 받는 상인들이 십시일반 힘을 모아 관리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힘을 모으고, 서로 돕는 상인들에게 박수를 보낸다”고 격려했다.
 

아울러 “지난 일주일 사이 전국적으로 착한 임대인 운동에 참여한 전통시장·상점가 임대인은 약 560명, 대상 점포수는 약 9천100개가 늘어 현재 700여명의 임대인이 1만1천여개 점포의 임대료를 인하 또는 동결해 주고 있다”고 말했다.

 
소득세·법인세 감면, 노후전선 정비 등 정부의 지원에 따라 앞으로 착한 임대인 운동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임대인이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하는 경우 상반기(1~6월) 인하액의 50%를 임대인 소득·법인세에서 세액 공제,임대료를 인하한 점포가 다수 소재한 전통시장에 노후전선 정비, 스프링클러 설치 등 화재안전 패키지 지원한다.

 
한편, 이날 한 참석자는 “1998년 IMF로 어려운 시기에 개점한 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의 쇼핑몰은 세간의 우려를 종식시키며, 한국 패션 유통의 새로운 모델로 우뚝 섰다”면서“어려운 시기이지만 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 구성원들 간의 상생하는 모습으로 다시 한번 동대문의 저력을 보여 줄 테니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