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

HOME > 정치

정장선 평택시장, 안성천 일원 친수이용사업 현장 점검... 안성천 만들기 당부

작성일 : 2020-04-08 15:09 작성자 : 김명집 기자



정장선 평택시장이 7일, 안성천 일원 친수이용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이날 점검은 ▲내리문화공원(팽성읍 내리) ▲오성누리광장 조성사업지(오성면 팽성대교 주변) ▲안성천 습지(팽성읍 도두리) 현장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정 시장은 관계 공무원들과 어선을 타고 사업 현장을 둘러보며 민선 7기 공약사항인 오성 강변 르네상스 사업, 안성천변 습지를 활용한 관광자원 개발사업 추진 현황과 아이디어를 공유했다.


또한, 안성천 수질 환경개선을 위해 생활하수 및 축산폐수 배출시설 관리 등 ‘하천 유입 오염원에 대한 관리강화’와 ‘안성천 낚시금지구역 지정’에 대해 검토하도록 주문했다.


현장 방문을 마친 정 시장은 “안성천의 풍부한 수변 자원과 주변 공원 등을 연계하면 훌륭한 휴식과 레저공간을 만들 수 있다”면서 “깨끗하고 볼거리 있는 안성천 수변 공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