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

HOME > 정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백년가게 71개 신규 선정...국민추천 백년가게 1호점 태극당

중소벤처기업부, 19개 선정, 장수기업의 다양... 성공모델 발굴 업종과 규모도 확대

작성일 : 2020-06-12 14:02 수정일 : 2020-06-13 16:41 작성자 : 김명집 기자



▲국민추천 백년가게 1호점 ‘태극당’에서 현판식 개최, 착한소비 일환으로 선구매 선결재 캠페인도 진행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은 우수 소상공인 71개사(음식점 38개, 도소매 20개, 기타 13개)를 ‘백년가게’로 추가 선정해, 전국의 백년가게가 모두 405개로 늘었다고 밝혔다.


태극당(서울 중구)은 ‘서울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으로 알려졌으며, 시대별 소비자 기호에 맞는 메뉴를 선보이고, 캐릭터 및 브랜드 로고를 개발하는 등 차별화된 마케팅 기법 도입을 위해 노력한 대표상품 모나카 아이스크림, 단팥빵, 전병이다.


문우당서림(강원 속초)은 단순한 서점이 아닌 ‘책과 사람의 공간’이라는 목표 아래, 서적판매 외에 명사강연, 글쓰기 수업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개최하고 문우당서림 상표 및 관련 상품 개발 등을 통해 브랜드 가치 제고한다.


신세대미용실(경남 양산)은 2대가 가업 승계하여 미용장(미용분야 기능장) 취득 등 꾸준한 역량 개발, 미용 아카데미 개설 및 교육부 직업진로체험기관 선정 등 숙련 미용기술 확산에 기여한다.


백년가게는 중기부가 2018년 6월부터 선정하기 시작했으며, 업력 30년 이상 된 가게(소상공인 등) 중에서 경영자의 혁신의지, 제품·서비스의 차별화, 영업의 지속가능성 등을 전문가가 종합 평가해 선정한다.


백년가게로 선정되면 백년이상 생존·성장할 수 있도록 전문가 컨설팅, 역량강화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선정된 가게 대표들이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현판식을 개최(중소벤처기업부 지방중기청장 등 참여)했다.


국내 유명 O2O 플랫폼(식신) 및 주요 언론사 등을 통해 전국적인 홍보 기회도 제공된다. 한편, 올해부터는 장수 기업의 다양한 성공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신청 가능한 업종과 규모를 대폭 확대했다.


기존 음식점업, 도·소매업 외에 이·미용실, 사진관, 양복점 등 서비스업을 포함한 모든 업종으로 대상 업종을 확대했고, 소상공인에서 시작해 중기업으로 성장한 업체도 신청 대상에 포함시켜 국민들이 쉽게 생활 속에서 만날 수 있는 업체들이 다수 백년가게로 선정됐다.


또한, 국민들이 직접 백년가게를 추천하는 ‘국민추천제’를 처음으로 도입해 전체 71개사 중 19개사가 국민추천을 통해 선정됐다. 백년가게 추천은 국민 누구나 언제든지 중기부 홈페이지(www.mss.go.kr)에서 할 수 있다.


10일부터는 이벤트를 통해 국민추천제를 개인 SNS에 공유하면 추첨을 거쳐 제습기, 선풍기, 아이스크림 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도 제공하고 있다.


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백년가게 국민추천 1호점’ 선정을 축하하기 위해 ‘태극당’에서 진행된 현판식에 참석해 축하 인사와 함께 백년가게 업체 대표들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현판식에는 배동욱 소상공인연합회장, 이근 백년가게 서울지역 협의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착한소비’의 일환으로 선구매·선결제 캠페인도 함께 진행됐다.


또한, 박영선 장관은 태극당에서 간식을 구매해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격무로 수고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서울강원지역본부 직원들을 격려하고, 중구청 관계자도 참석해 지방자치단체 차원의 선결제 캠페인에 동참했다.


한편 중기부는 백년가게 인지도와 브랜드 확산을 위해 민간기업과 협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상한 기업(자발적 상생협력 기업)’ 네이버는 백년가게 온라인 지도를 구축해 검색창에 ‘백년가게’ 입력시 405개 백년가게 위치와 간단한 소개를 볼 수 있도록 검색 서비스를 제공한다.


하반기에는 유통업체와 협력해 백년가게 음식을 반조리 제품으로 개발해서 전국의 대형마트에서 유명 백년가게 음식을 판매할 계획이다.


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백년가게들은 작은 규모로 시작해 긴 시간동안 많은 부침을 겪으면서도 ‘가치있는 전통’을 지키고 ‘오래된 새로움’을 발굴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왔다는 공통점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다양한 백년가게들의 경영철학과 영업 경험을 성공모델화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우리 소상공인과 중소기업들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장해 나가는데 하나의 길잡이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