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

HOME > 정치

靑, 평양 방북할 대북특사단으로 서훈, 정의용, 김상균, 천해성, 윤건영 결정

작성일 : 2018-09-03 00:12



서훈 국가정보원장,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오는 5일 문재인 대통령의 특별사절로 평양으로 방북한다.

청와대는 2일 서 원장을 대표로 정 실장과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등 대북특사단이 문 대통령의 특별사절로 방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는 지난 3월 1차 대북특사단의 명단과 동일한 것이다. 다만 이번 특사단의 대표는 지난 1차 때 정 실장이었던 것과 달리 서 원장이 맡는다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또한 청와대는 대북특사단이 서해 직항로로 방북하며 당일 귀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다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면담 여부에 대해 청와대는 말을 아꼈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