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

HOME > 정치

문형배 "이석기 사면 신중해야…북한은 주적"

작성일 : 2019-04-09 21:59



문형배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자는 9일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에 대한 사면은 자제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문 후보자는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이같이 밝히며 “이 전 의원에 대한 형이 확정됐고, 사면에는 신중해야 한다”고 밝혔다.  

문 후보자는 통합진보당 해산을 결정한 헌법재판소의 결정에 대해서는 “헌재 결정이 잘못됐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천안함 폭침에 대해서는 “북한의 소행이라는 정부 발표를 신뢰한다”고 답했다.

‘북한이 주적이냐’는 질문에는 “기본적으로 주적이겠지만, 비핵화를 위해 북미정상회담·남북정상회담을 하는데 굳이 그런 말을 꺼낼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정치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