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HOME > 경제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접수... 첫날 맞아 현황 점검

작성일 : 2021-01-12 13:44 작성자 : 한상명 기자



▲상공인 버팀목자금의 접수 현황을 확인하고 담당 직원들을 독려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11일, 소진공 본부 내 설치된 재난지원본부를 방문하여 금일 오전 8시부터 시작된 ‘소상공인 버팀목자금’의 접수 현황을 확인하고 담당 직원들을 독려했다.


11일 오전 8시 30분 기준, 1차 신속지급대상자 약 276만명 중 약 2만 3천여명이 신청을 완료하였으며, 이들에게는 빠르면 오늘 늦은 오후 또는 12일(화) 오전부터 지원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매출이 감소한 영세 소상공인과 정부 방역조치 강화로 경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임차료 등을 직접 지원하는 ‘소상공인 버팀목자금’을 오늘부터 지원한다.


소상공인 버팀목자금은 2020년 연매출 4억원 이하이고 2020년 연매출이 전년 대비 감소한 소상공인에 100만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지방자치단체의 방역강화로 집합금지 또는 영업제한된 소상공인에 각각 300만원, 200만원을 지원한다. 


이번에도 국세청·건강보험공단·지자체 등과의 협업을 통해 대상자를 사전선별하여 신속지급 대상자에게 안내 문자를 발송하므로, 문자를 받은 소상공인은 안내에 따라 온라인 사이트(버팀목자금.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이번 버팀목자금은 소상공인이 경영상 가장 많은 어려움을 호소하는 임차료 등을 직접 지원한다”면서, “신속하게 지급하여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의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