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자치행정

HOME > 자치행정

KOTRA, 부산항만공사와 수출기업 해외거점... 물류센터 지원 업무협약

코로나19 이후 공급망 변동·물류난 대응... 현지 물류기지 확보 기대

작성일 : 2021-10-18 12:41 작성자 : 김홍권 기자



▲KOTRA는 14일 서울 염곡동 본사에서 부산항만공사(사장 강준석)와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해외거점 물류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유정열 KOTRA 사장(왼쪽)이 강준석 부산항만공사 사장과 체결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KOTRA(사장 유정열)는 14일 서울 염곡동 본사에서 부산항만공사(사장 강준석)와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해외거점 물류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코로나19 이후 글로벌 공급망의 급격한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수출기업들의 안정적인 해외 물류 기반 확보가 절실해졌다. 


특히, 최근 선박 부족·물류비 급등 등 물류난에 따른 납기 문제 해소를 위해 해외 현지에서 안전재고를 확보하려는 기업의 수요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KOTRA는 이러한 국내기업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부산항만공사와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부산항만공사는 네덜란드 로테르담(Rotterdam), 스페인 바르셀로나(Barcelona), 인도네시아 자바(Java) 등 해외거점에 물류센터를 구축하고 KOTRA는 이를 ‘해외공동물류센터’로 지정해 우리 기업의 물류애로 해소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KOTRA가 78개국 119개 지역에서 운영하는 ‘해외공동물류센터’ 사업과 시너지 효과가 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추가로 △실시간 화물 모니터링 서비스 △글로벌 물류정보 제공 △물류센터 연계 수출마케팅 지원 사업을 물류센터 이용기업 대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수출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한 안정적인 물류 기반이 구축됐다”며 “공급망 변동과 물류난 대응을 위해 더욱 다양한 물류 지원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자치행정 최신 기사